광주전남본부 조사연구자료

  1. 한국은행
  2. 지역본부
  3. 지역경제정보
  4. 조사연구자료

「광주전남 경제이슈」최근 광주지역 고용의 주요 특징과 취업기회 확대방안

광주전남본부 (기획금융팀 과장 전성범 062)601-1116) 2014.10.06 4920

<요   약>

 

 

Ⅰ. 최근 광주지역 고용 동향

 

 

1. 개황

 

 

 □ 최근 광주지역 고용사정취업자증가하고 실업률하락하는 등 전반적으로 양호

    모습

 

   ㅇ 2014.1~6월중 광주지역 취업자수(1~6월중 평균, 이하 동일)는 734천명으로 2008년 638천명

       에 비해 96천명 증가하였으며 실업률은 3.2%로 전국 평균(3.8%) 및 여타 광역시에 비해 낮은

       수준을 유지

 

 □ 고용률과 경제활동참가율2011~12년중 하락세를 보이다 2013년 이후 회복되는 모습

 

   ㅇ 2014.1~6월중 광주지역의 고용률과 경제활동참가율은 58.6%와 60.5%로 2008년(56.3%,

       58.5%)에 비해 2.3%p, 2.0%p씩 상승하였으나 전국평균(59.8%, 62.2%)에 비해서는 낮은 상황

 

 

2. 부문별 동향 


(연령별·성별 취업자)

 

 □ 광주지역 취업자는  2008년에 비해  50대 이상이 크게  증가한 반면  30대 이하 취업자

     오히려 감소

 

   ㅇ 전체 취업자중 30대 이하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4.1~6월중 40.0%로 2008년(46.8%)에 비해

       6.8%p 감소한 반면 50대 이상의 비중은 32.3%로 2008년(24.2%)에 비해 8.1%p 증가

 

 □ 취업자성별로 보면  남녀 취업자수가 꾸준히 증가하는 가운데  최근 들어  여성의 비중이

    증가하는 모습

 

   ㅇ 2014.1~6월중 광주지역 취업자중 여성의 비중은 43.6%로 6대 광역시 평균(41.6%) 및 여타

       광역시에 비해 높은 수준

 

 

(산업별·직업별 취업자)

 

 □ 광주지역 취업자를 산업별로 보면 제조업서비스업이 2008년에 비해 크게 증가 


   ㅇ 서비스업 취업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4.1~6월중 72.0%로 지역 고용의 약 3/4을 차지

 

 □ 직업별로는 2008년에 비해 관리자·전문가 종사자를 제외모든 직업에서 증가

 

   ㅇ 6대 광역시 평균과 비교해 볼 때 2014.1~6월중 광주지역은 관리자.전문가 및 사무 종사자

       비중은 높은 반면 기계조작·조립 등 단순노무종사자의 비중은 낮은 상황

 

 
Ⅱ. 최근 광주지역 고용 증가의 배경 


(지역내 생산활동 증가)

 

 □ 최근 광주지역 고용지표개선된 데에는 지역의 생산활동이 증가한 데 기인

 

   ㅇ 2012년 지역내총생산(GRDP)은 2008년 대비 23.1% 증가하였으며 특히 제조업 및 서비스업의

       생산이 크게 증가하면서 동 산업의 취업자도 함께 증가

 

 

(복지예산 지출 증가)

 

 □ 사회복지 분야에 대한 정부와 지자체의 지출 확대에 따라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취업

    자수가 크게 증가(2008년 250천명→2014.1~6월 280천명)

 

   ㅇ 광주광역시의 사회복지 분야에 대한 예산은 매년 꾸준히 증가하여 2013년에는 1조원을 초과

       하였으며 총예산의 30%에 육박하는 상황

 

 

(여성의 경제활동 증가)

 

 □ 여성구직자의 취업이 증가한 것도 광주지역 고용지표 개선기여

 

   ㅇ 2014.1~6월중 광주지역의 여성 취업자수는 320천명으로 2008년 273천명에 비해 17.1% 증가

       하여 전국 평균(7.6%)을 크게 상회

 

 

(창업의 활성화)

 

 □ 광주지역 고용지표 개선은 신설법인수 증가 등 창업 활성화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된 데

    에도 기인

 


Ⅲ. 광주지역 고용의 주요 특징 

 
1. 높은 체감실업률 


 □ 최근 광주지역 고용지표실업률 하락취업자수 증가 등 개선 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으

    나 지역민이 체감하는 고용사정은 여전히 부진한 상황

 

   ㅇ 광주지역 실업률(2014.1~6월중 3.2%)은 전국 평균(3.8%) 및 여타 광역시에 비해 낮은 수준을

       유지

 

   ㅇ 그러나  실질적인 고용사정을 나타내는  고용률과 경제활동참가율은  각각 58.6%와 60.5%로

       전국 평균(59.8%, 62.2%)에 비해 낮은 수준

 

 □ 2014.1~6월중  광주지역실업률3.2%를 기록하였지만  취업준비자를 실업자로 간주하여

    산출한 체감실업률*6.5%로 공식실업률과 체감실업률간 격차(3.3%p)가 여타 광역시를 포함

    하여 전국에서 가장 큼

 

     * (실업자+취업준비자)÷(경제활동인구+취업준비자)×100

 

   ㅇ 청년 구직자들의 공무원 및 공기업 선호 현상이 지속되는 가운데 광주지역 비경제활동인구중

       취업준비자의 비중(5.4%)도 전국에서 가장 높음

 

 

2. 고용의 안정성과 질은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 


 □ 광주지역비정규직 근로자 및 비임금 근로자비중이 높아 고용안정성과 질상대

    적으로 낮은 상황

 

   ㅇ 광주지역 근로자의 월급여액은 242만원으로 6대 광역시 평균(257만원)에 비해 낮은 수준

 

   ㅇ 2014년 3월 현재 광주지역 임금근로자 가운데 비정규직 근로자의 비중은 38.0%로 전국 평균

       (32.1%)을 크게 상회

 

   ㅇ 자영업자, 무급가족 종사자 비중이 높음에 따라 비임금 근로자가 전체 취업자에서 차지하는

       비중(27.4%)이 6대 광역시 평균(24.6%)에 비해 높음

 

 □ 광주지역 고용질과 안정성낮은 것은 비정규직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은 영세 서비스업

    과 건설업 종사자많은데도 일부 기인

 

   ㅇ 서비스업은 광주지역 취업자의 72.0%를 고용하고 있는데 이중 94.3%는 종업원수 10명 미만

       인 영세 서비스업체임

 

   ㅇ 또한 건설업의 GRDP비중(5.1%)은 다른 지역에 비해 낮은 편이지만 취업자수 비중은 9.9%로

       전국(6.9%) 및 6대 광역시(7.6%)에 비해 높음

 


3. 청년층의 고용사정 악화 


 □ 최근 광주지역은 전체 취업자수 증가고용률 상승에도 불구하고 청년층고용률하락

    하고 생산가능인구중 청년층의 비중이 감소하는 등 청년층의 고용사정은 여전히 부진한 상황

 

   ㅇ 광주지역 청년층(15~29세) 고용률은  2014.1~6월중 36.9%로 전국 평균(40.4%) 및 6대 광역시

       평균(38.6%)을 하회

 

   ㅇ 또한 공기업 및 대기업 등 괜찮은 일자리(decent job)를 위해 타 지역으로 이동하는 청년층이

       증가하면서 15세 이상 인구중 청년층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4.1~6월 25.3%로 2008년(27.8%)

       대비 2.5%p 감소

 

 □ 광주지역 청년층 고용사정 악화는  구인·구직자간 일자리 미스매치(mismatch) 현상

     부분적으로 기인

 

   ㅇ 지역의 인력 수요는 대기업 등에 비해 상대적으로 근무환경이 열악한 중소기업에서 발생하고

       있는데 반해 고학력 청년층은 대기업 등을 선호

 


Ⅳ. 취업기회 확대 방안 

 
1. 청년층 취업기회 확대를 위한 지원 강화 


 □ 광주지역 고용지표 개선을 위해 수요자와 공급자간의 일자리 미스매치(mismatch)를 완화

     함으로써 청년층의 적극적인 노동시장 참여유도할 필요

 

   ㅇ 청년층은 고령층에 비해 임금근로자의 비중이 높고 정규직 비중도 높아 청년층의 고용증가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침


 □ 최근 이전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에  많은 지역

    학생들이 취업할 수 있도록 지자체 및 지역 대학노력필요

 

   ㅇ 지자체는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과  MOU 등을 체결하여  동 기관이 신규직원 채용시 일정

       비율(예 20%) 이상을 지역출신 학생으로 채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필요

 

      ― 한편 지역할당 인재들에 대해서는  다른 신규직원에 비해  약 10~20% 정도  낮은 임금을

         지급할 수 있는 이중임금제(two-tier)제안함으로써 공공기관의 지역 학생 채용

         대한 인센티브를 제공
 
   ㅇ 지역 대학들은  기업들이 요구하는  입사 자격 등을  학생들에게 사전에 안내하고  인턴근무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학생들이 뚜렷한 목표의식을 가지고 취업을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

 

 □ 마이스터고, 특성화고, 전문대학교지역주력전략산업 위주 교육을 통해 취업률을

     높여 고학력 구직자한정된 일자리쏠리는 문제완화

 

   ㅇ 자동차, 가전, 금형산업 관련 학과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와 함께 지역 기업과의 산학교류를

       강화함으로써 학생들의 취업 기회를 확대

 

 □ 한편 청년층선호하는  대기업·중견기업을  지역에 적극 유치함으로써  지역내 청년층이

     괜찮은 일자리를 위해 다른 지역으로 유출되는 것을 방지

 

   ㅇ 대기업 등의 지역 이전시 필요한 부지를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고 교통·교육 등 인프라를 확충

       할 필요

 


2. 기업하기 좋은 분위기 조성을 통한 취업기회 확대 


 □ 기업유치를 통한  취업기회 확대를 위해서는  광주를 기업하기 좋은 곳으로  만들기 위한

     노사 및 지자체의 노력이 필요

 

   ㅇ 자동차 100만대 생산 기지 구축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사정 대타협을 통해

       광주가 기업하기 좋은 곳이라는 인식 정립에 노력할 필요


      ― 노조는 상생의 정신으로 과도한 임금인상 요구를 자제하고 무분규 노력 등을 통해 지역

         자동차 산업의 경쟁력 강화기여

 

      ― 기업은 신규 근로자임금 재조정 등을 통해 확보된 자금으로 신규 일자리창출하고

         비정규직정규직 전환에 노력할 필요

 

      ― 지자체는  자동차 산업단지 등을 조성하여  자동차 산업 집적화를 위한  기반구축하는

         한편  노·사 관계공정한 중재자로서  바람직한 성공공유 모델을 제시하고 분쟁이 발생

         하지 않도록 중재노력배가

 


3. 서비스산업의 근로여건 개선을 위한 지원 강화 


 □ 지역 고용의 72.0%를 차지하고 있는 서비스산업의 구조 개선을 통해 광주지역의 근로여건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자체 및 유관기관의 지원강화할 필요

 

   ㅇ 지자체 및 중소기업 금융지원 유관기관은 일자리 창출효과가 큰 사업서비스업*(business

        service)에 대한 창업지원을 강화

 

        * 사업서비스업은 전문·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연구개발, 법률, 회계, 광고, 건축기술, 디자인

          전문), 사업시설관리 및 사업지원 서비스(청소, 방제, 번역, 고용지원, 사무지원, 여행보조

          서비스) 등임(제9차 한국표준산업분류)

 

   ㅇ 지자체는 우리지역의 높은 고령화 속도로 최근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는 보건·사회복지

       서비스업에 대한 시설 및 인력 지원 등을 강화

 

      ― 사회복지법인에 대한 자금 지원사회복지 근무 인력업무환경 개선정규직 전환

        을 위한 자금을 우선하여 지급할 필요

 

      ― 여성 및 은퇴한 50~60대사회복지사 자격증취득할 수 있도록 교육프로그램을 제공

         하는 한편 자격증 취득시 지자체 지원을 받는 관련 사회복지기업취업할 수 있도록 주선

         할 필요

 

   ㅇ 이와 함께 지자체와 유관기관은 고용 창출 실적이 좋은 기업에 대해서는 정책자금을 추가로

       지원하는 등의 금융지원을 강화할 필요

 

      ― 예컨대 한국은행 광주전남본부는  2010.12월 이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용인원

         늘린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에 대한 특별운전자금지원하고 있음

 


4. 여성의 적극적인 경제활동 참여 유도  


 □ 광주지역 여성 고용사정은 다른 지역에 비해 양호한 상황이지만 추가적인 고용지표 개선

     위해서는 여성의 적극적인 경제활동 참여유도 할 필요

 

 □ 현재 직장 생활하는 20~30대 여성들이 지속적인 경제활동을 하는데 장애요인으로 작용하는

     육아부담(44.0%)*, 사회적 편견(23.7%), 불평등한 근로여건(11.2%) 등을 해소해 줄 필요

 

     * 통계청 ‘사회조사(2013) - 여성취업 장애요인’ 결과

 

   ㅇ 지자체는 여성들이 마음 놓고 경제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방과 후 학교’, ‘미취학 아동 보육

       서비스’ 등 자녀양육 프로그램 및 시설을 보다 확충하여 육아부담으로 인해 회사를 그만두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원

 

   ㅇ 기업들은  여성이  자녀 양육과  직장생활을 병행할 수 있도록  유연근무제를  확대 시행하고

       남성에 비해 불평등한 근로여건을 개선함으로써 우수한 여성인력을 유치할 필요

 

 □ 한편 지자체는  육아부담 완화 등으로  낮은 급여를 받고서라도  재취업을 원하는 40~50대

    경력단절 여성에 대한 집중적인 직업훈련 기회제공할 필요

 

   ㅇ 과거 공장 및 서비스업체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는 40~50대 여성들에게 맞춤형 재취업 교육

       을 실시함으로써 현재 인력부족으로 외국인 근로자를 채용하고 있는 중소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

 

   ㅇ 또한 정보기술 분야 등에 대한 훈련비용 등을 지원하여 출산 및 육아 등으로 휴직을 하게 되

       는 20~30대 여성의 대체인력으로 양성함으로써 노동시장의 유연성 확보와 고용의 안정성을

       높일 필요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

콘텐츠 만족도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