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국제금융

  1. 조사 · 연구
  2. 간행물
  3. 주제별 검색
  4. 외환·국제금융

[제2016-4호] Spillovers from U.S. U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and Its Normalization to Emerging Markets: A Capital Flow Perspective

주제 : 외환·국제금융 저자 : 서상원, 구병수
연구조정실(053-4290-259) 2016.03.22 6493

제목 : Spillovers from U.S. U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and Its Normalization to Emerging Markets

          : A Capital Flow Perspective
저자 : 서상원(중앙대), 구병수(대구경북본부)

 


<요약>

 

본 연구는 미 연준의 비전통적 통화정책이 신흥국 자본유출입에 미치는 영향을 자본형태별 (은행차입, 채권 및 주식)로 구분하여 정량적으로 분석하였다. 이와 함께 미 연준의 통화정책 정상화에 대한 시나리오를 기준으로 통화정책 정상화 시 신흥국의 자본유출 규모를 예측해보았다.
분석 결과, 미 연준의 비전통적 통화정책이 신흥국의 자본유입을 크게 증대시켰던 것으로 분석되었다. 이와 함께 통화정책 정상화 시 국가별 자본유출 규모는 비전통적 통화정책으로 인한 자본유입 규모와 비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비전통적 통화정책의 영향을 크게 받은 국가일수록 예상치 못한 자본유출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추정되었다.

 

 

<Abstract>

 

Policy makers employed u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UMP) tools to respond to the recent global financial crisis in the U.S. and other advanced economies, and the UMP is about to be normalized. In this paper, we try to quantitiatively assess the effects of the UMP and its normalization on capital flows to emerging market economies. We find that the UMP significantly affected capital flows on average. The effects of the normalization are closely related with the effects of the UMP. Importantly, the larger the capital inflows due to the UMP, the larger the capital outflows due to the normalization. Moreover, policy makers need to be careful of a potential risk of unexpected capital outflows (exceeding the expected ones) during an uncertain period whose size tends to be proportional to the size of the previous capital inflows.

 

콘텐츠 만족도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