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K 경제연구

  1. 조사 · 연구
  2. 간행물
  3. 발간주기별 검색
  4. 수시
  5. BOK 경제연구

[제2015-14호] Global Liquidity and Commodity Prices

연구조정실(02-759-5546) 2015.05.19 5355

제목 : Global Liquidity and Commodity Prices
저자 : 강현주(자본시장연구원), 유복근(미시제도연구실), 유종민(홍익대학교)

 


<요약>

 

본 연구는 최근의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주요국에서의 양적완화(monetary easing) 실시에 따른 글로벌 유동성 증가와 금융기관들의 상품시장(commodity market)에 대한 투자확대가 동 시장의 금융화(financialization)를 촉진시켜왔음에 주목하였다. 이에 따라 본 논문에서는 상품시장을 농산물, 에너지, 금속부문으로 각각 구분한 후, 상품군별 가격 및 공급, 글로벌 수요 및 유동성으로 구성된 구조 벡터자기회귀(Structural Vector Autoregressive) 모형을 이용하여 글로벌 유동성이 상품가격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 먼저 글로벌 유동성이 상품가격에 미치는 영향이 에너지와 금속 상품가격 중심으로 대체로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에 보다 뚜렷하게 나타났다. 특히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기간의 경우, 가격에 기반한 유동성 지표(price-based liquidity measure)가 흔히 사용되는 양적 유동성 지표(monetary aggregates)에 비해 상품가격의 변동을 보다 잘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Abstract>

 

While monetary easing in major economies and the greater participation of financial institutions in commodity trading have enhanced the financialization of commodity markets since the global financial crisis, this paper empirically investigates whether the impact of global liquidity on commodity prices has grown since the crisis. For the agricultural products, energy and metals sectors, this paper uses a structural vector autoregression model of commodity supply, demand and prices with global liquidity to address the short-run relationship between global liquidity and commodity prices.
The key finding is that the effect of global liquidity has been more pronounced for energy and metals commodity prices since the global financial crisis. This paper also suggests a price-based liquidity measure has a greater explanatory power for the commodity price dynamics than commonly-used monetary aggregates in the post-crisis period.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경제연구원 연구조정실 | 02-759-5490
문서 처음으로 이동